금호타이어 인수전, 우선협상자에 중국 타이어업체 '더블스타' 선정
금호타이어 인수전, 우선협상자에 중국 타이어업체 '더블스타' 선정
  • 정진규 기자
  • 승인 2017.01.26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소개

금호타이어의 전신은 1960년 9월 세워진 삼양타이야공업이다. 금호아시아나그룹의 창업자인 박인천 회장은 광주여객을 세웠다. 광주여객이 양질의 타이어 확보에 어려움을 겪자 직접 타이어를 만들기 위해 삼양타이야를 설립했다. 설립 당시 타이어 생산량은 하루 20개에 불과했지만, 2014년 현재 금호타이어는 해외 8개 판매법인과 18개 지사·사무소를 운영하며, 180여 개국에 수출하고 있는 글로벌 타이어 기업이다. 금호타이어는 현재 국내뿐만 아니라 유럽, 북미 시장 등 글로벌 시장에서 다임러 벤츠, BMW, 크라이슬러 등 주요 자동차 생산업체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신차용(OE, Original Equipment)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긍정적 평판

1. 1975년 국내 최초로 항공기용 타이어 및 래디얼(Radial) 타이어를 개발했다. 1976년 6월 증권거래소에 주식을 상장했다. 1987년 국내 최초로 수출용 차에 국산 타이어를 장착할 수 있는 인증을 얻었다. 1999년 펑크가 나도 시속 80㎞ 속도로 주행할 수 있는 런플랫 타이어(Run-flat)를 국내 최초로 세계에서 네 번째로 개발했다.

2. 2006년 세계 최초로 아로마 타이어 및 32인치 초대형 UHP(Ultra High Performance, 초고성능) 타이어를 개발했으며, 세계 최초로 슈퍼카용 15시리즈 타이어 개발 등이 이어졌다.

3. UHP 타이어는 2003년 국내 최초로 산업자원부의 세계 일류화 상품으로 지정됐으며,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iF 디자인 어워드’와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등의 제품 디자인 부문에서 본상을 수상한 바 있다.

정진규 기자  comsumerpos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