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 등 3사, 회계처리 위반으로 증선위 제재받아
웅진 등 3사, 회계처리 위반으로 증선위 제재받아
  • 류희정 기자
  • 승인 2018.09.20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웅진, 상보, 이엘케이 등 3개 사가 사업보고서의 회계처리 기준 위반으로 금융당국으로부터 제재를 받았다.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회계처리기준을 위반한 혐의로 웅진, 상보, 이엘케이 3개사에 과징금 및 과태료 부과, 감사인 지정 등의 조치를 의결했다.

또 이들 3개 회사는 내년 1년간 감사인을 지정해야 하며, 오는 1118일까지 2개월간 증권발행이 제한된다.

 

류희정 기자  bodo@ndn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