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파, 일상과 아웃도어에서 활용 가능한 신발계 SUV ‘스티오’ 출시
네파, 일상과 아웃도어에서 활용 가능한 신발계 SUV ‘스티오’ 출시
  • 표달수 기자
  • 승인 2020.04.08 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파 스티오 전지현 화보컷
네파 스티오 전지현 화보컷

  전문가들은 모두 거창한 운동도 좋지만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걷기’가 체력 증진은 물론 건강한 몸을 만드는 데 큰 도움을 준다고 말한다. 걷기의 효과가 대두되면서 일상 속에서 걸을 수 있는 거리는 되도록 걸어다니는 워킹족부터 가까운 뒷산이나 잘 만들어져 있는 트레킹 코스를 즐겨 찾아 걷는 트레킹족까지 걷기를 실천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그럴 때 신발은 어떤 걸 착용하는 것이 좋을까?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는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기술력과 노하우는 살린채 일상 생활 속에서는 세련된 실루엣의 스니커즈로도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실용성을 앞세운 스티오 고어텍스를 출시했다. 일반 아웃도어 슈즈와는 달리 스포티한 무드를 살린 날렵한 디자인에 기존 트레킹화 대비 강화된 경량성으로 데일리 슈즈로도 손색 없는 것이 특징.

네파 스티오 전지현 화보컷
네파 스티오 전지현 화보컷

네파는 이번 스티오 고어텍스를 ‘시티 트레커’라는 별칭 답게 도심에서부터 아웃도어까지 경계없이, 주중에도 주말에도 편하게 신을 수 있는 실용성에 포커스를 맞춰 도심 속 집 앞의 짧은 거리도 나를 위한 트레킹 코스로 만들어 주는 제품으로 포지셔닝할 계획이다. 

스티오 고어텍스는 일반 러닝화를 신은 것 같은 편안한 착용감과 핏을 제공하는 고어텍스 인비지블 핏 기술력이 적용되어 방수, 방풍 및 투습 기능을 제공하면서 동시에 최상의 피팅감을 제공한다. 메쉬 소재와 무재봉 공법을 적용해 가볍고 통기성이 뛰어나며 네파만의 라이트 포스 솔을 사용해 최고의 접지력을 느낄 수 있다. 

네파 스티오 제품컷
네파 스티오 제품컷

또한 보아 핏 시스템을 사용해 원터치로 끈을 풀고 조일 수 있으며, 발 상태에 따라 미세하게 조절이 가능하도록 했다. 향균향취 기능과 장기간 착화에도 안정감 있는 착화감을 제공하는 오쏘라이트 인솔을 사용해 실제 신발을 착용하는 소비자들을 세심하게 배려했다.

기존의 아웃도어 신발 대비 가장 큰 차별점을 가지는 것은 디자인이다. 따로 운동을 하러 나갈때도 좋지만 일상 속에서 걷기를 실천하는 사람들이 많아지는 트렌드에 맞춰 꼭 운동복이 아닌 다양한 스타일에 매칭이 가능하도록 디자인이 완성되었다. 컬러 또한 블랙과 그레이처럼 시크한 매력을 살린 제품과 액티브한 아웃도어 감각이 살아 있는 네이비와 레드까지 4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표달수 기자  consumerpos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