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주의보에 ‘빙수 전쟁’…파리바게뜨 ‘백자몽 빙수’·이디야 ‘바닐라쿠키 빙수’ 선보여
폭염주의보에 ‘빙수 전쟁’…파리바게뜨 ‘백자몽 빙수’·이디야 ‘바닐라쿠키 빙수’ 선보여
  • 류희정 기자
  • 승인 2020.05.27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여름 역대 최고의 폭염주의보가 예고되면서 여름 대표 메뉴인 빙수전쟁에도 불이 붙었다.

 

각 제과업체와 커피전문점 등은 오렌지색 자몽의 고정관념을 깬 하얀 자몽, 빙수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인삼 빙수, 바닐라쿠키 빙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소비자들을 유혹하고 있다.

 

파리바게뜨는 여름을 맞아 이색 과일인 백자몽을 활용해 청량함을 강조한 백자몽 빙수를 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제품은 최근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이색과일인 백자몽(포멜로)을 활용했다. 백자몽 빙수는 곱게 간 얼음 위에 백자몽 농축액, 알알이 씹히는 식감의 과육을 풍성히 올렸다. 백자몽은 자몽의 한 종류로, 달콤 쌉싸름한 맛과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딸기 빙수’, 인기 열대과일 망고를 듬뿍 얹은 망고 소르베 빙수’, 달콤한 팥과 고소한 인절미로 완성한 팥빙수도 함께 선보인다.

 

혼자서 즐길 수 있는 1인용 미니 빙수도 함께 선보인다. 소용량 테이크아웃 빙수 용기에 제품을 담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특히, 파바 딜리버리를 통해 제품을 주문하면, 매장 방문 없이도 간편하게 빙수를 즐길 수 있다.

 

설빙은 이번엔 건강을 강조하며 쑥, 흑임자, 인삼을 사용한 흑임자찰떡설빙, 쑥찰떡설빙, 꿀인삼설빙으로 구성했다. 흑임자찰떡설빙은 흑임자의 고소함과 달달함이, 쑥찰떡설빙은 깊고 진한 쑥의 향긋함이 돋보이는 메뉴다. 특히 한정수량으로 판매 예정인 꿀인삼설빙은 빙수 위에 국내산 수삼과 인삼가루, 아몬드 슬라이스를 토핑하고 꿀을 뿌려 먹어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이디야커피도 여름을 맞아 신제품 빙수 바닐라쿠키 빙수와 청량하고 깔끔한 얼음에 열대과일의 맛과 향을 더한 망고샤베트 빙수로 빙수 전쟁에 합류했다. 이디야커피는 담백하고 고소한 맛의 팥 빙수’, 초코 맛 얼음에 초코 토핑으로 단 맛을 극대화한 초코 빙수’, 딸기 맛에 치즈의 진한 풍미가 더해진 딸기치즈 빙수등의 기존 여름 시즌 메뉴를 함께 출시했다.

 

투썸플레이스는 달고나와 티라미수 케이크를 토핑으로 올린 빙수를 출시했고, 드롭탑은 눈꽃빙수의 토핑을 20% 늘리는가 하면, 파스쿠찌는 청자몽, 자두 등의 과일을 올린 빙수 시리즈를 내놨다. 카페 업계 관계자는 이른 더위의 영향으로 관련 한정 메뉴 출시가 붐이라며 날씨의 영향 외에도 최근 장기화된 실내 생활로 답답함에 올해 빙수 매출을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류희정 기자  e1710@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