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의 ‘선한 영향력’은 계속된다
오뚜기의 ‘선한 영향력’은 계속된다
  • 김용 기자
  • 승인 2020.07.10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시마 2개 오동통면’ 정식 출시

오뚜기(대표 이강훈)의 ‘선한 영향력’이 계속된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완도 다시마 농가를 돕기 위해 앞으로도 완도산 청정다시마 2개가 들어간 ‘한정판 오동통면’을 계속 판매하기로 결정했다.

‘한정판 오동통면’은 지나 6월 11일 방송된 SBS 예능 ‘맛남의 광장’ 방송에서 백종원 대표가 오뚜기에 도움을 요청하면서 만들어진 제품으로 제품 출시 이후 소비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오뚜기 자사 몰인 ‘오뚜기몰’에서는 방송 이틀 만에 재고량이 모두 완판되었으며 폭발적인 매출 상승을 나타내고 있다.

완도산 청정다시마 2개로 더욱 깊고 진한 국물맛에 호평이 이어지며 소비자들의 재구매가 이어지고 있어 오뚜기는 앞으로도 계속 오동통면에 다시마를 2개 넣어 판매하기로 결정한 것.

오뚜기 홍보 담당자는 “완도산 다시마가 2개 들어간 오동통면을 정식으로 판매한다. 오뚜기는 오동통면을 통한 선한 영향력으로 완도 다시마 농가를 돕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용 기자  consumerpos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