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신라면블랙’,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라면 등극
농심 ‘신라면블랙’,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라면 등극
  • 류희정 기자
  • 승인 2020.07.02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심의 '신라면블랙'이 세계에서 가장 맛있는 라면에 등극해 화제다. 미국 3대 일간지 중 하나인 뉴욕타임즈 조사에서 농심 신라면블랙이 최고 인기를 끈 것이다.

 

뉴욕타임즈의 제품 리뷰 사이트 '와이어커터'에 실린 '최고의 인스턴트 라면' 기사에서 신라면블랙은 기자와 전문가들이 선정한 전 세계 BEST 11라면 중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고 농심은 2일 전했다.

 

신라면블랙은 특유의 진한 국물과 쫄깃한 면발에서 큰 점수를 얻었다. 뉴욕타임즈는 신라면블랙을 '한국 1등 신라면의 프리미엄 버전'으로 소개하며 설렁탕 후첨양념이 들어간 진한 소고기 육수와 적절한 매콤함, 슬라이스 마늘과 큼지막한 버섯 조각, 쫄깃한 면발이 주는 훌륭한 식감의 조합을 매력으로 평가했다.

 

이번 평가는 뉴욕타임즈 와이어커터팀이 셰프, 작가, 평론가 등 7명의 음식전문가들로부터 각각 자신이 생각하는 최고의 라면을 추천 받았고 최종 선정된 11개 라면을 시식해 매긴 점수를 기준으로 순위를 정했다.

 

이들이 꼽은 BEST 11 라면에는 한국라면이 4, 일본라면 6, 싱가포르 라면 1개가 포함됐다.

 

기사를 작성한 안나 기자는 "전 세계 수천 개의 라면 중 각계 전문가들이 선정한 라면을 맛 타입별로 그룹을 나눠 며칠에 걸쳐 시식테스트를 진행했다""공정한 결과를 위해 모든 제품은 포장지에 적힌 표준 조리법 대로 조리했다. 맛과 품질, 광고의 진실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했다"고 말했다.

 

신라면블랙에 이어 농심 짜파구리( 짜파게티+너구리 3), 신라면건면(6), 신라면사발(8)이 순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눈길을 끌었다. 전체 11 개 제품 중 농심 브랜드 4개가 한국제품으로는 유일하게 랭킹에 올랐다.

 

'짜파구리'는 오스카상을 받은 영화 기생충으로 유명해진 라면으로 짜장의 단맛과 매콤한 해물맛이 균형을 이룬다고 평가했고 '신라면건면'은 열풍건조된 건면이 다른 제품 대비 쫄깃하고 건강한 맛이라고 설명했다.

 

미국에서 파는 사발면 형태(Bowl)'신라면사발'은 한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신라면의 용기면으로 전자레인지 조리라 간편하고 얇은 면발과 매콤한 국물이 인상적이라고 언급했다.

 

농심 관계자는 "전 세계 라면 격전지인 미국시장에서 농심 브랜드의 좋은 평가는 곧 한국 라면의 위상과도 연결된다""경쟁 우위의 맛과 품질, 생산시스템을 자랑하는 농심의 해외사업 경쟁력을 바탕으로 세계시장에서 K 푸드의 인기를 지속적으로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류희정 기자  e1710@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