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구의 행복비타민] 희망은 절망을 이긴다.
[이선구의 행복비타민] 희망은 절망을 이긴다.
  • 이선구 사랑의쌀나눔운동본부 이사장
  • 승인 2016.04.15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마스 칼라일은 말했습니다.
“인간은 희망에 기초를 두고 있는 존재다. 인간은 자기 소유를 다 빼앗길지라도 오직 희망만큼은 잃지 않기를 바란다.“
철학에서 인간을 정의하는 단어중 호모 에스페란스는‘희망하는 존재’를 의미합니다.
인간의 존재를 이야기 할 때, 희망의 가치가 상당히 크다는 의미입니다.
2차 대전 당시 독일의 수용소 아우슈비츠에서 살아남은 유태인 의사 빅터 프랭클은 희망의 가치를 몸소 보여준 인물입니다.
그는 굶주림과 질병, 그리고 잔혹한 학살 속에서도 희망을 버리지 않았습니다.
매일 유리조각으로 면도하고 식수를 아껴 세수를 하며 내일에 대한 희망으로 하루하루를 버텼습니다. 수많은 유태인들이 가스실로 향하는 죽음의 길로 걸어 갈 때, 청결하고 생기 있게 보였던 그는 독일군 장교들의 시중을 들기 위해 차출되면서 생명을 부지할 수 있었습니다.
전쟁이 끝나자 독일군은 수용소를 버리고 떠났고, 희망을 버리지 않았던 그는 살아남을 수 있었습니다. 이후 그는 아우슈비츠의 참혹함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자신의 경험을 통한 특별한 심리치료 방법을 만들어 의료 연구 분야에도 크게 기여했습니다.

지금 당신이 처한 상황이 암울하고 절망적인가요?
더 이상 새로운 가능성이 보이지 않나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낙심하거나 절망하지 마십시오.
희망을 발견할 수 없는 상황은 없습니다.
다만 희망을 버린 사람만이 있을 뿐입니다.
오늘 새로운 희망으로 다시 태어나는 당신이길 바랍니다.

 

 

이선구 사랑의쌀나눔운동본부 이사장  consumerpos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